레시피코리아

갈비탕 레시피 후기

장동건ㅎ 2014-04-15 (화) 17:55 4년전 4722  

DSC_1918.JPG
 
와~~~~ 잘먹었다  먹었으면 후기를 남겨야지요
 
탕육수 만든후 염도계를 측정하니  0.6 나옵니다. 싱겁게  나오지요 
하지만 나중에  갈비탕고기에  양념이 따로  들어  가니  걱정 하지  마세요

 
DSC_1902.JPG
 
 
갈비탕 만든후  셋팅 사진입니다.
전 깍두기가  없어서  그냥 김치로만 했어요 
그리고  우리  동네는 대추가  왜그리  비싼지  그래서 색깔 이쁘라고  당근 쏭쏭
DSC_1903.JPG
 
 
갈비가  아주 커요  전  그냥 작은 갈비 싫어서 2등분 했어요
원래는 한번만 잘라서  사용할라고 했는데  정육점 주인이  말리는 바람에  ㅎㅎ
DSC_1904.JPG
 
 
갈비고기와  당면 ,파 , 팽이  버섯, 인삼  으로  고명을 했습니다.
전 계란 고명은 만들줄 몰라요  제가 만드면 자꾸  후라이가  되서리`~~ 
DSC_1905.JPG

DSC_1907.JPG

DSC_1908.JPG

DSC_1909.JPG
 
 
 
갈비탕의  무한 변신 낙지  한마리 들어간 갈낙탕 입니다.
만두가  들어가면 갈만탕, 전복과 낙지가  들어가면 해신탕 ㅎㅎ
DSC_1911.JPG
 
 
낙지가  아주 싱싱 합니다. 제발 날 먹어줘`~~~ 
DSC_1912.JPG

DSC_1915.JPG
 
 
 
갈비 고기와 육수를 함께 끓여  내니  염도가  1.1 나옵니다.
저는 워낚 싱겁게  먹어서  조금 짜게  느껴  집니다,
하지만 일반 손님들은 딱 맞는 염도가  아닐까  합니다.
DSC_1916.JPG

총평 5점 만점
조리법 난이도/ 4점 어려움
맛 별 4 /평균 이상의  맛을  냅니다  회원 님의  특별한 맛을  내기 위해서 좀더  자기만의  비법을 내야 겠지요 
 
 
총평
조리법 난이도가  어려운 이유 갈비  데치고  막제거와  기름 제거 그리고  육수 끓이면서  떠오르는 기름을 제거해야 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그러기에  정성이   가득한 음식이  만들어  지겠죠 
 
레시피 대로 전 소금양을 측정 하지 않고  육수  에  넣는 소금 간을 반 줄였습니다.  그 이유는 간이  조금 센거  같아요  그리고  탕에  나가실떄 인삼을 조금 더  넣어  주셔도  됩니다 전 엄지  손톱보다  조금더크게  인삼을 편썰어  나갔는데  두배  정도  썰어  뚝배기에  나가도 됩니다. 
그 이유는 만들어  보시고  시식해  보시면 왜그런지  아실겁니다.  `그건  여러분의  숙제~ 
 
태어나서  처음으로  갈비탕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운영자 2014-04-15 (화) 19:14 4년전
후기 감사드립니다
주소
귀염듕이1호 2014-04-16 (수) 13:04 4년전
아우...정말 파워 블로그 수준의 후기이네요....멋진 후기 잘 봤습니다.^^b
주소
덕담 2014-04-16 (수) 23:43 4년전
감사합니다
후기 잘읽고,보고 갑니다.
늘 건강하시고 사업 번창 하세요.
주소
장동건ㅎ 2014-04-17 (목) 15:32 4년전
추가  후기  입니다  육수를 냉장에서  하루  숙성뒤 사용하시면 더욱 깊은맛이  납니다. 처음  강한 조미료  맛보단  좀더  갈비  깊은맛이  나구요  육수 바닦에  침전물이  생기는데요  개인적으로  육수를 휘익 저어서 사용하는것 보단 그냥 맑은  육수만 살짝 퍼서  사용하시는게  염도라던가 맛의  풍미를 살리는것같아요  (개인적의  취향)
이제  다데기만 있으면  바로 장사  투입 ~ 
주소
굿타임 2014-07-05 (토) 00:30 4년전
후기 잘봤습니다.~~~😄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